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산자위, 박성진 '부적격' 인사청문 보고서 채택

2017년 09월 14일 00:05 목요일
박성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부적격 의견 인사청문보고서가 국회 상임위를 통과했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는 13일 전체회의를 열어 박성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청문보고서를 채택했다.

보고서는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홍익표 의원을 제외한 여당 의원들이 전원 퇴장한 가운데 의결이 진행돼 사실상 자진사퇴를 압박하는 모양새를 취했다.

산업위는 보고서에서 "대부분 청문위원들은 다음과 같은 점에서 후보자의 자질과 업무능력에 대해 부적격 의견을 제시한다"며 "신상 및 도덕성과 관련해 후보자가뉴라이트 관련 인사의 참석 적절성에 대한 충분한 판단없이 학내 세미나에 추천하거나 초청한 것은 책임성이 부족한 행위"라고 지적했다.

보고서는 또 아파트 취득 과정에서 다운계약서 작성으로 실정법 위반, 포스텍 창업보육센터장 재직시 보육기업으로부터 주식 무상수증 등 문제점을 함께 지적, "초대 중소벤처기업부장관으로서 중소기업정책을 추진함에 있어 다양한 부처뿐 아니라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다양한 이해관계를 조율할 만한 전문성과 행정경험, 정무적감각이 부족하다는 데 우려를 표명했다"고 적시했다.

박 후보자에 대한 부적격 청문 보고서가 사실상 여당의 협조 속에 처리되며, 사실상 공은 청와대로 넘어가게 됐다.

/이상우 기자 jesuslee@incheonilbo.com
<저작권자 ⓒ 인천일보 (http://www.incheon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인천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