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교육청 '고교학점제 대비' 연구·선도학교 운영

2018년 02월 14일 00:05 수요일
경기도교육청이 2022년 전면 시행을 앞둔 고교학점제 운영에 대비해 3월부터 경기도내 고교학점제 연구학교 11곳과 선도학교 57곳을 지정해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고교학점제 연구학교 11곳은 고색고, 이우학교, 위례한빛고, 평택고, 갈매고 등 일반고 5곳과 삼일공업고, 성남금융고, 안양공업고, 경기영상과학고, 고양고, 남양주공업고 등 특성화고 6곳이다.

고교학점제는 정부의 교육분야 국정과제 중 하나로, 고등학생들이 자신의 희망진로에 따라 필요한 과목을 선택해 배우고 기준학점을 채우면 졸업을 인정받는 교육과정 제도다.

지정된 연구학교들은 학생의 과목선택권 확대에 중점을 둔 교육과정을 올해 1학기부터 3년 간 운영하면서 우수사례와 개선사항을 발굴·분석해, 2022년 모든 학교에 고교학점제가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시스템 등을 마련한다.

이와 함께 도교육청은 고교학점제 기반 조성을 위해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선도학교도 57곳(일반고 40곳·특성화고 17곳)을 지정했다.

특색 있는 교육과정 확산을 목표로 시·도교육청별 자체 계획을 수립해 운영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교육과정, 수업, 평가, 진로, 혁신 교육 등 각 분야에서 전문 역량을 갖춘 교사 120명으로 구성된 지원단을 꾸려 고교학점제가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학교 현장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상아 기자 asa88@incheonilbo.com
<저작권자 ⓒ 인천일보 (http://www.incheon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인천일보